전쟁과 혐오에 맞서 세계시민으로 우뚝 서다

한국YWCA는 100주년을 맞아 온라인 생중계로 기념식을 가졌다.
한국YWCA는 100주년을 맞아 온라인 생중계로 기념식을 가졌다.

한국YWCA연합회(회장 원영희)가 창립 100주년을 맞아 4월 20일 오후 2시 서울 백범김구기념관 현장에서 온라인 생중계로 기념식을 개최했다.

한국YWCA 창립 100주년 기념식은 ‘환대의 공간, 축제의 시간’을 주제로 한 감사예배로 시작됐다. 이진아 목사(나들목일산교회)는 ‘이제부터 다시’라는 설교를 통해 “100주년을 준비하며 지난 과거를 돌아본 우리의 고백과 성찰, 새로운 100년을 바라보며 세운 비전과 미션이 예수께서 말씀하신 ‘이제부터 다시’의 계기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참여자들을 격려했다. 함께 한 100년의 기쁨과 감사, 함께 할 100년의 변화를 향해 가는 YWCA의 비전을 담아낸 비전선언문 말미에는 “하나님 나라가 이 땅에 이루어지는 YWCA의 목적과 비전이 회원들이 일상에서 경험할 수 있도록 예수 그리스도의 가르침을 삶에서 실천하며 연대하고 환대가 가득 찬 여정이 될 것”이라는 실천의 의지를 다졌다.

원영희 회장은 “YWCA는 우리사회에서 창립 100년 이후에도 깨어있는 청년성을 지닌 기독여성시민운동체로서 구조적인 차별과 배제에 맞서 정의, 평화 생명의 가치를 존중하고, 사회적 영성과 평화네트워크를 조성하는 데 앞장서는 역할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들소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